L.a.d. - Skyline

아주 멀리 떠나 온거
같아 너를 혼자 둔채
우린 많이 어렸잖아 세상을 모를때
뭐든 할 수
있을꺼라고 준비한 팔레트
이제 보니 한 곳만 유난히도 파였네
내가 바라보는 세상은 비관적 system
가득히 불만이 쌓인
맘에 새긴 be champ
이 시제의 시점이
어디든 모두 비슷해
이젠 내 의심을 끝냈어
선명히 보여지는 나의 skyline
뚜렷한 시야 속에 나의 skyline
선명히 보여지는 나의 skyline
투명한 시야 속 나의 skyline
홀로 외로이 있던 맘이 깊이
밀어버려 나를 미로 속에 가뒀어
난 벗어나고 싶어
최저 시급 아님 어두운 골방
분노에 가득 찬 밤
수없이 뱉아 대던 허공의
분노와 구멍이 뚫린 맘
매일 허기가 진
맘을 채우느라 바빴지
팔아 대던 감성 팔이 하룻밤의 연기
굶주린 판들이
가득한 세상에서 바라봤으니
돈 때문에 이걸해
내 말이 틀렸다면서 왜 넌 갈구해
Fuck it 언제까지 남만 부러워해
절대 남지않을거야
꿈만 쫓다가만자로
내가 바라는건 출세
밑바닥 신물이 난 알바생
결핍이 자산이라면 부자가 될 듯해
준비해
내 말이 맞았단 걸 증명할게
무시 깠던 새끼들은
중지하고 인사해
Hi, there
Are you fine
달에게 말을 걸며 혼자 걷던 밤
혹여 세상이 널 부정하더라도
부디 날개를 잃지 않았으면 해
Oh plz
아주 멀리 떠나 온거
같아 너를 혼자 둔채
우린 많이 어렸잖아 세상을 모를때
뭐든 할 수
있을꺼라고 준비한 팔레트
이제 보니 한 곳만 유난히도 파였네
내가 바라보는 세상은 비관적 system
가득히 불만이 쌓인
맘에 새긴 be champ
이 시제의 시점이
어디든 모두 비슷해
이젠 내 의심을 끝냈어
선명히 보여지는 나의 skyline
뚜렷한 시야 속에 나의 skyline
선명히 보여지는 나의 skyline
투명한 시야 속 나의 skyline
기억이 나 내 안의 목소리
내 머릿속을 울린
장본인 누구 하나
기댈 자가 없어 멀리
떠나기로 했지 차피
생은 혼자라는 말이
가슴에 닿았을 때 담 차례로
넘어갈 준비가 됐다 믿었어
혹여 독을 담아도
상관없잖아 이 곳은
독을 빨아 피운 꽃
이게 밭이 되어
차가운 향기를 뿜는데
짓밟는게 문제니 짓밟히는게 문제지
사랑을 원했지만 더 악으로 성장판이
열린 내 자아들이
커서 쌓아 높은 빌딩
숲 그 안에
갇혀 지배당하던 어린 날의
memory 대신 그
위에서 바라보라며 party
Leave it in the past
Leave it in the past
올핸 풀러야지 날 감은 apron
Leave it in the past
Leave it in the past
Wanna be the best
Yeah I already know
지켜봐라 넌

Writers: LAD

Lyrics © LTD. , CONSALAD CO.

Lyrics licensed by LyricFind